AWS 자격증
Space shortcuts
Space Tools
AWS 자격증 AWScert
Skip to end of metadata
Go to start of metadata


학습목표

 - AMI 인스턴스의 관계를 이해하고, AMI 이용할 있다.

 - AWS EC2 제공하는 다양한 인스턴스에 대해서 이해하고 작업에 적합한 인스턴스를 선택할 있다.


학습내용

 - EC2 인스턴스와 AMI

 - EC2 인스턴스 유형 기능

 - EC2 인스턴스 생성



앞에 강의랑 이어짐. 앞에서 안나왔던 내용이거나, 부족했던 부분 위주로 보충하겠음.


인스턴스와 AMI

 - 소프트웨어 구성이 결정되어진 템플릿 → AMI에서 인스턴스를 바로 시작 → 세팅을 직접해서 AMI 만들수도 있고 → 이렇게 세팅된 AMI 그대로 뿌리기 → AMI 여러 인스턴스에서 사용 가능

 - 인스턴스 수는 vCPU개수에 따라 제한 → 확장 요청 가능 → 공식 홈페이지의 관련 정보 


인스턴스 스토리지

 - 인스턴스 스토어 → 임시

 - EBS / S3 → 영구


인스턴스 중단

 - 나중에 다시 시작 가능. EBS 그대로


인스턴스 종료

 - 인스턴스 자체가 삭제됨. 하지만 역시 EBS 그대로


 → 인스턴스에 데이터가 저장되는게 아님. EBS 데이터가 저장되는 것이지. EBS 그대로 남아있다면, EC2 제거되었더라도, 새로운 EC2 EBS 붙여주면 데이터나 세팅해놓은거나 그대로임. → 하지만 매번 새로 생성하긴 귀찮으니까, 매번 종료해서 삭제해버릴 없지. 다시는 안올릴거 아니고서야.. 어쨌든 중단이든 종료든 돈은 안나가니까

 → 그럼 굳이 삭제를..? vCPU 개수따라 최대 EC2 개수 제한이 있고, 쓰지도 않는거 주렁 주렁 있으면 보기에도 안좋고 등등..


AMI

 - 누구나 생성 가능

 - 마켓플레이스에 올려놓고 요금을 청구할 수도 있음.

 - AMI 선택의 기준 → AMI.. 모든 곳에서 서비스가 제공되는 것은 아님.  AMI 생성할 사용가능한 리전이나, 인스턴스 타입등을 특정지을 있음. 조건이 맞지 않으면 없도록..


EC2 인스턴스 개요

 - 11:18 솔루션 아키텍트가 뭐하는지 잠깐 설명해줌 → AWS의 리소스를 어떻게 잘 활용해서, 애플리케이션의 구조에 잘 맞도록 구조화 할 것인가? → 이 구조를 설계하는 일


 - 고정된 CPU / 기본수준CPU 라는 부분 => 공홈의 t타입 설명


 - 고정된CPU/ 기본수준CPU/  버스트 기능? CPU 크레딧?

  → 뭔가 되게 범용적인 내용처럼 소개해 놨는데, 이런 내용이 적용되는 것은 오직 t타입 인스턴스들에서만 입니다.

  → t타입 인스턴스들은 되게 특이하게 동작하도록 되어있는데, 일단 권장 성능 같은 개념이 있어요(여기 표현되기존 기본수준 CPU 사용 기능??)

  → 여기서 예를들어 권장 성능이 100이라 치고, 우리가 평소에 100보다 적은 리소스를 사용한다면 사용량에 따라 포인트를 적립해줍니다. →  적립되는 포인트가 CPU크레딧이란 것이고요.

  → 그러면 CPU크레딧이라는 포인트는 언제 사용되는가..? 우리가 100보다 성능을 필요로 경우에, 예를들어 150이라는 성능이 필요하게 되면 →  때에 CPU 버스트 모드에 들어갑니다. 그러면 쌓아두었던 CPU 크레딧을 소모하며, 원래 권장 성능보다 성능을 있게 됩니다.

  → 그러다가 CPU 크레딧을 사용하면그때엔 버스트가 불가하게 됩니다. 권장 성능을 넘어서는 성능을 못내기 때문에, 갑자기 성능 그래프가 떨어지게 됩니다. (요새는 무제한 t타입이라고해서, 크레딧이 떨어지면 그냥 추가로 돈을 내며 버스트 성능을 유지하게 해주는 옵션도 있습니다.)


  → 하여 정리하면, 파트에 언급되었던 고정된 CPU, 고정된 성능의 CPU 거의 대부분의 EC2 타입에 해당하는 것이고요, 대부분은 고정된 성능을 냅니다.

  → 하지만,  t타입 인스턴스들은 버스트 가능한 성능의 CPU라는 특성을 가지고 있고, 버스트라는 것은, 평소 성능 아껴 만큼 잠깐 높은 성능으로 이용할 있는 개념입니다.


  → CPU크레딧의 잔여량을 밸런스라고 표현하고, 밸런스는 무제한 쌓이는건 아니고 최대치가 정해져 있습니다.

  → 버스트가 필요한 순간은, CPU 많이 써야만 하는 상황일텐데 → 버스트중에는 크레딧이 계속 떨어지고 → 그러다 밸런스가 0 되는 순간 버스트가 중단되며 → 갑자기 CPU성능이 떨어집니다 → 근데 지금은 CPU 많이 써야되는 상황인데...

  → 그렇다보니 t타입 인스턴스로는 부하테스트를 한다거나, 실제 운영 서비스에 사용하기는 다소 부적합한 면이 있습니다.


인스턴스 표기법  → 앞에서도 했었지만...

 - 예) c5.large

  c → 인스턴스 패밀리

  5 → 인스턴스 세대

  large → 인스턴스 크기


인스턴스 패밀리 = 인스턴스 타입. 인스턴스 유형.

 - c → 컴퓨팅 최적화 / 다른 사양 대비 CPU 좋게

 - t → 범용 / tiny. 작음.

 - i → 스토리지 최적화 / 다른 사양 대비  스토리지가 좋게

 - g → 그래픽. 기계학습

 - f → fpga → 하드웨어 가속처리

자세한건 공식 홈페이지 보는게 제일 좋음 


인스턴스 세대

 - 동일한 패밀리 내에서 아예 새로운 CPU 사용하면서 성능도 가격도 미묘하게 달라진 후속 세대가 나오게

 - 이를테면 인텔 11세대 코어i CPU 나오면, 같은 가격의 CPU라도 가격이 좋아질 것이고, 기존 세대 CPU 가격이 저렴해질 것이고. 그러면 EC2 인스턴스에도 이걸 반영해서 새로운 세대를 만들고, 기존 세대의 가격은 떨구고 그럼


인스턴스 크기

 -  medium → large → xlarge 하는 식으로 사이즈 표기. 대게 한단계 사이즈면 CPU/메모리 성능이 2배정도 좋아짐. 가격도 2 정도


인스턴스 생성 단계 → PDF 있는 표로 정리하면 → 그리고 다음 강의가 EC2 생성 부분만 진행하는 실습 강의니까 다음강의 보면 같고 그럼..

 - EC2 콘솔로 이동

 - AMI 선택

 - 인스턴스 유형 선택

 - EC2 인스턴스 세부 설정 / CPU개수라거나 등. IAM 등

 - 스토리지 추가

 - 태그추가

 - 보안그룹 설정

 - 페어 생성 다운로드

 - EC2 인스턴스 생성 확인


  • No labels
Write a comment…
AWS 자격증 AWScert